담배를 쥔 손은,

어린이들의 얼굴 높이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JT(Japan Tobacco, 일본담배)에서 추진하는 흡연매너 광고가 있다.

 “[○○는 하지 맙시다]라고 하는 광고가 아니고, 고객들이 몸으로 느낄 수 있는 일상에서 자주 있는
장면을 등장시켜, 고객 자신이 흡연매너를 자각하고 생각하는 광고가 컨셉트이다
.
이 단편 광고들은 도보흡연이 금지된 도쿄시내의 이곳 저곳에 설치된
Smoking Area의 재털이 위에 붙어있다.


실질적으로는 국민 모두가 금연을 할 수도 없고(기호의 문제!), 해서도 안되고(막대한 세금!)
하지만 그래도 모두가 같이 사는 사회이니까 신경 써야 할 부분도 있다고 생각한다
.
본인도 현재 흡연자이지만, 단순한 한 컷 짜리 광고들을 보면서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 점도 있고
해서 뜨끔하기도 했다
.

고칠 것은 고쳐야지.
그리고 담배값 올리는 것도 좋지만 이런 계몽운동도 해야 하는 것이 아닐까.

신고
Posted by 빠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