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로덱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1.12 롤로덱스 사용기

롤로덱스 사용기

Business 2011.01.12 10:27 |




Rolodex & Analogue Business –
롤로덱스 사용기

 

롤로덱스를 처음 본 것은 아마도 헐리웃 영화 속 장면이 아닐까 싶다. 비즈니스맨, 혹은 수사관 책상의 한 구석을 차지하고 있는 명함이 가득 꽂혀있는 롤로덱스는 그 책상의 주인이 보기보단 성실한 사람이라는 것을 말없이 웅변하고 있었다.

미국 영화나 드라마 속에서 롤로덱스를 볼 때마다 저걸 하나 꼭 샀으면 좋겠다라고 생각했지만 막상 이름도 모르고, 국내에서도 판매되고 있는 모습을 본 적이 없어서 오랜 시간 동안 접할 수가 없었다. ‘명함 대국이라는 일본에 건너와서 살게 된 후에도, 일본 특유의 기능성 디자인을 가진 명함첩외에는 볼 수가 없었다. 게다가 Outlook iPhone에 데이터화 시켜서 저장하는 21세기식(?) 명함 정리를 하고 있어서 큰 문제는 없었다.

지난 해 말, 한국에서 해외바이어를 대상으로 하는 한 45일 간의 수출전시회에 참석했다가 감당할 수 없을 만큼의 명함을 받게 되었다. 명함을 보고 「누구」에게서 받았는지 떠올려야 하고 분류도 힘들고, 한 장이라도 잃어버릴까 걱정이 되어 인터넷쇼핑몰에서 명함첩을 검색해 본 결과, 예전부터 갖고 싶었던, 바로 그 빙글빙글 돌려서 명함을 찾아낼 수 있는, 꼭 갖고 싶었던 「그것」이 「롤로덱스」라고 하는 상품이라는 것을 썸네일 사진을 통해서 알 수 있었고 망설임 없이 바로 2개를 구매하여 일본 집으로 EMS로 발송했다.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25sec | F/2.8 | 3.9mm | ISO-80 | No flash function | 2011:01:11 18:17:55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7sec | F/2.8 | 3.9mm | ISO-200 | No flash function | 2011:01:11 18:18:39

  상단 왼쪽의 이미지는 택배 박스에서 꺼낸 롤로덱스 개봉 전 박스의 모습이다. 명함집 치고는 결코 싸지 않은 \32,000 (A쇼핑몰, 600장용)이라는 가격에 걸맞다고 보기는 힘든, 아주 미쿡스러운 얇은 재질의 원가절감+실용형박스였다. 하지만 얇은 재질의 겉 박스를 열면 오른쪽 사진과 같이 내부에는 제품을 보호하기 위한 투박하고 안전해 보이는 재질로 상품이 보호되어 있었고 별도의 설명서는 들어있지 않았다.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5sec | F/2.8 | 3.9mm | ISO-125 | No flash function | 2011:01:11 18:21:09


보호 재질을 떼어내고 비닐을 벗기고 나면 롤로덱스가 모습을 드러낸다. 미국드라마나 헐리웃 영화 속에서 보여주던 포스(?)는 온데간데 없고, 위의 이미지와 같은 앙상한(?) 모습이다. 게다가 가운데 부분도 살짝 벌어지고 양쪽 끝의 손잡이 부분 안쪽도 왠지 엉성해 보여서 첫인상은 아무래도 실망스러웠다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7sec | F/2.8 | 3.9mm | ISO-100 | No flash function | 2011:01:11 18:25:49


  또, 내 멋대로 추측이긴 했지만 인덱스는 얇은 플라스틱일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어릴 적 떼어서 갖고 놀던 동그란 「딱지」 재질의 두꺼운 종이 위에 조잡한 인쇄여서 더더욱 실망감을 감출 수 없었다. 게다가 기본 인쇄가 알파벳이어서 한글자음용 ㄱ, , , , … 스티커가 함께 동봉되어 있었는데 이 또한 실망스러웠다. 어차피 저가의 종이에 조잡한 인쇄인데 인덱스정도는 제대로 인쇄해 주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5sec | F/2.8 | 3.9mm | ISO-200 | No flash function | 2011:01:11 18:32:37


일단 기존에 사용하던 명함첩에서 한 장씩 명함을 빼내어 롤로덱스의 내지에 옮겨 꽂기 시작했다. 본체에서 내지를 분리하여 명함을 넣고 인덱스에 맞추어 꽂기 시작했다. 그러자 앙상하던 롤로덱스가 점점 꽃봉오리가 벌어져 꽃이 피듯이 모습이 변하기 시작했다. 옮겨 꽂은 명함이 300여장이 넘어가기 시작하자 영화 속에서 보던, 「비즈니스맨 책상 위의 조용한 웅변」을 외치기 시작했다. 명함을 중요도, 인덱스 별로 정리하고 꽂다 보니 6시간 넘게 걸려서 최대용량인 600장 씩 총 1,200장을 다 옮겨 꽂을 수 있었다. 위와 아래의 이미지는 롤로덱스에 600장을 모두 다 꽂은 사진이다.

Apple | iPhone 3GS | Normal program | Spot | 1/17sec | F/2.8 | 3.9mm | ISO-160 | No flash function | 2011:01:11 18:33:34



롤로덱스를 지난 한달 동안 사용해 본 느낌은 10점 만점에 9점을 주고 싶다.

ü  장점
1.
원하는 명함을 찾기 쉽다.
2.
원하는 명함을 빨리 찾을 수 있다
.
3.
새로 받은 명함의 정리가 쉽다
.
4.
전자데이터처럼 영구 손실될 가능성이 거의 없다
.
4.
찾은 명함을 쉽게 뽑아서 사용하고 다시 쉽게 꽂을 수 있다
.
5.
전체 명함의 양이 아무리 많아져도 1개를 더 구입하면 「A~L, M~Z」같이 나누어서 쓸 수 있다
.

ü  단점
1.
인덱스의 재질이 너무 나쁘다.
2. 예상보다 크다.
3.
추가용 내지 가격이 비싸다. (405,800~6,800) 그냥 롤로덱스를 사는 것이 싸다.

 

ü  결론
사회인이라면 일단 하나 사야 한다고 생각한다. 절대 후회하지 않는다. 저질 인덱스는 별매품으로 대체 가능하다.

 
2010/11/26 - [Who I am] - 페이스북의 Where I've been
2010/11/24 - [Tokyo?Japan?] - 도쿄에서 좋은 방 찾기
2010/09/24 - [Business] - 일본 수출이 어려운 이유 #해결편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빠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