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연기의 크기는, 몸 크기보다

절대로 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설명을 읽기도 전에 그림이 먼저 눈에 들어와 버린다.
누구나 알지만 누구도 의식하지 않는 간접 흡연의 광범위함.
내 자신도 애연가 이지만 남이 피우는 담배 연기처럼 싫은 것이 있을까.
PC방, 당구장, 술집 등에서 나오면 담배 냄새가 옷에 스며들어 "쩔어" 있던 경험이 누구에게나 있을 것이다.
담배 한대 피울 때도 내가 담배를 좋아하는 만큼 싫어하는 누군가가 근처에 있지 않나 신경 써야하지 않을까

신고
Posted by 빠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